관리 메뉴
TOP

아침이야!! 눈떠!! - It's morning!! Wake up!!

꾸미지 않은 아름다움이 있던 랑카위에서의 마지막 날 본문

Search my memory/Langkawi

꾸미지 않은 아름다움이 있던 랑카위에서의 마지막 날

아침 아침이야 2016.01.27 17:18

몇일 안되는 여정이지만 모두 마무리 하고 리조트 야경을 보기 위해 나와 봅니다. 몸은 따끈 따끈 하지만 기분 좋은 느낌입니다.
등대모양의 건물이  불을 켜고 있네요. 주변을 천천히 돌아다녀 봅니다.  

 

 

 

 

 

 

저녁이라 레스토랑이 문을 열었습니다. 아직 초저녁이라 그런지 사람이 없네요.

 

 

 

 

 

 

 

 

 

 

 

 

 

 

 

 

 

 

 

 

삼이가 배고프다고 바라봅니다.

 

 

 

 

 

 

 

 

 

 

 

 

 

먹어야죠. 해플 알리오 올리오를 주문 했습니다.

 

 

 

 

 

 

 

 

 

 

 

 

 

 

 

 

 

 

 

 

 

 

 

 

 

 

 

 

다음날 아침 새벽 같이 공항으로 갑니다.
이제는 돌아가야 할 시간이네요.
첫 비행기라 아직 공항이 제대로 열리지 않았습니다. 

 

 

 

 

 

 

 

 

 

 

 

 

 

랑카위의 독수리는 이곳에도 있습니다.

 

 

 

 

 

 

 

 

 

 

 

 

 

 

 

 

 

 

 

 

 

 

 

 

 

 

 

공항이 작아서 내부도 아주 작습니다. 하지만 여행의 설레임과 아쉬움은 이곳에도 가득 있습니다.

 

 

 

 

 

 

 

 

 

 

 

 

 

저 멀리 저희가 타고갈 비행기가 있네요. 아쉽지만 이제 떠나야 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